사진이야기Home  >  정의화의 특별한 취향  >  사진이야기

서천(西天), 마파람 2008.11.14 13:11 | 1413
작성자 의원실 (opmanager) 03-01.jpg 

03-01.jpg

<서천(西天)>

캔버스, 아크릴릭, 72.7Cm X 116.8Cm, 1992, 강요배

 


 

<마파람>

캔버스에 유채, 72.7X116.8Cm 1992, 강요배

 

제주를 몇 차례 그것도 일정에 쫓기지 않고 넋을 놓고 제주의 바람과 하늘과 바다에 몸을 내어 놓는다면 볼 수 있는 풍경들 입니다. 이 작품들은 제가 가진 아트 포스터가 아니라 제 컴퓨터에 저장해 놓고 가끔씩 들여다보는 강요배선생의 작품들입니다. 답답할 때나 문득 무언가 그리울 때 저를 무한의 공간으로 이끄는 묘한 힘을 느끼게 됩니다. 금방이라도 서늘한 바람이 빰을 따갑게 때릴 것 같은

뱃속 깊이 서늘함을 느끼게 해주는 마술 같은 그분의 손을 말입니다. 그림이 좋아 혼자보기 아까워서 허락도 없이 제 집에 그림을 올린 점 강요배 선생께서 널리 이해해 주시기 바랍니다.

 




덧글 1개
 모지선 제주도의 향취가 물씬 풍깁니다. 한동안 제주도에 살아서 그 느낍이 옵니다.
지금 시고 양평도 바람이불면 비슷합니다 10/11/06 02:42  

이전글 다음글






새한국의비전 남북의료협력재단 정의화의 특별한 취향 뉴스레터 신청 후원하기